본문 바로가기
원_REUNGEUNi/리뷰

전자책 리더기 '크레마 사운드 업' 후기(1) 택배 개봉 + 양품테스트

by 렁으니 2021. 1. 28.

 

 

방에 있던 큰 책장을 정리한 이후 전자책을 사기 시작했다. 지금은 항상 전자책으로 책을 읽고 있는데 태블릿도 없이 핸드폰으로 전자책을 읽고 있었다. 전자책의 가장 큰 장점이 휴대성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핸드폰으로 전자책을 읽는 것에 만족하고 있었다. 그런데 전자책으로 책을 읽다보니 전자책 리더기에 욕심이 생기기 시작했다. 전자책을 읽기 위해 태블릿을 사는건 너무 큰 지출인거 같고 전자책 리더기로 읽으면 화면도 크고 눈도 편하다고 하니까 구입해볼까 고민이 생겼다. 하지만 핸드폰으로 보는게 불편하지가 않아서 굳이 사는게 맞는지 고민이 들었다. 전자책 구입을 고민하고 있으니까 남자친구에게 생일선물로 '크레마 사운드업'을 선물로 받았다. 물건 하나 사는데도 한참을 고민하는 성격이라 내가 계속 고민하고 있으니까 남자친구가 주문을 해줬다.

 

 

택배가 하루만에 도착했다. 꺄악 넘 신난당!!

박스를 열면 6인치의 크레마 사운드 업이 나온다.

내가 전자책 리더기 중에 '크레마 사운드 업'을 고른 이유는
1. 6인치의 작은 사이즈이고 180g으로 가벼워서 휴대하기 편하다.
2. 색깔이 흰색이다.
이 두 가지이다.

전자책 리더기가 느린건 알고 있었고 리더기로는 책만 읽을 수 있으면 되니까 성능은 크게 상관이 없었다. 무조건 가볍고 들고다니기 편하고 귀여운 거!!를 사고싶었다. 이 조건에 딱 맞는 전자책이 '크레마 사운드 업'이었다.

내가 들고 다닐거니까 내가 맘에들고 예쁘고 귀여운 게 최고다!!ㅋㅋ

 

 

구성품은 기계 본품과 충전기선, 설명서이다. 

 

 

왼쪽은 전원이 꺼진 상태의 화면이고 오른쪽은 슬립상태의 화면이다. 슬립상태는 전원이 켜진 상태에서 화면만 꺼진 상태이다. 기기 오른쪽 위에 전원버튼이 있는데 길게 꾸욱 누르면 전원을 켜고 끌 수 가 있고, 짧게 누르면 화면만 꺼지는데 그 때 슬립화면이 된다.

정말 신기한게 둘다 화면이 꺼진 상태인건데 저렇게 이미지가 떠있다. 슬립화면이 이미지는 '스크린 세이버 화면 설정'에 가서 변경할 수 있다. 요즘 읽고 있는 책의 표지를 슬립화면으로 설정할 수도 있고 내가 직접 그림을 그리거나 사진을 다운받아 기계로 옮겨 설정할 수도 있다.

 

크레마 사운드 업 양품테스트 하기


1. 기기를 100% 충전시킨다.
2. 화면 밝기를 0으로 만들고 슬립모드 상태로 8시간을 둔다.
3. 배터리가 95% 이상이면 양품!!

 

양품은 불량품의 반대라고 한다.
기계를 사면 다들 양품테스트를 하는데 위의 테스트 순서대로 하면 된다.

 

1. 100프로 충전하기

 

 

조명 밝기를 0으로 만들고 8시간 두기

 

양품테스트 통과!! 

다음 포스팅에서는 슬립화면 설정하고 사용후기를 포스팅하겠습니다 :)

 

 





댓글6